로그인해 주세요
앤써구독신청
 
G500신청
 
G500 프리미엄신청
 
휴지통신청
무료신청
앤써 지정배포처
뉴스&이슈
앤써 최신기사
[국립과천과학관] 우리의 ...
영화를 보면 시공간을 초월하는 장면들이 자주 나온다. 아무리 과학 기술이 발달한다고 ...
사람을 연구합니다 - 경기...
작년 경기대학교 사회복지학과, 교정보호학과, 청소년학과가 휴먼서비스학부로 통합되면서 ...
나를 자라게 만든 한 권의 책
아이는 부모의 거울이라 했다. 사회 곳곳에서 창의사고력이 요구되는 오늘날, 자녀의 독...
인기기사
교육뉴스
뉴스/이슈 > 교육뉴스
“건강한 성 가치관 교육” 학교 성교육 시스템 전면 손질 작성일 : 03.13(화)
글쓴이 answer hit:1686
“건강한 성 가치관 교육” 학교 성교육 시스템 전면 손질

 

사회 각계에서 미투(Metoo·나도 고발한다) 운동이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교육부가 초·중·고교와 대학 등 각급 학교에서의 성교육 시스템을 전면 손질하기로 했다. 어릴 때부터 성에 대한 건강한 가치관을 교육하겠다는 구상이다. 

 

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“성차별과 성희롱, 성폭력 관련 종합대책을 범정부 차원에서 마련할 계획”이라며 “특히 성교육을 비롯한 교육시스템과 인식 개선에 중점을 두겠다”고 말했다. 정부는 교육과정과 교재, 교수·학습, 전문교사 양성 등 교육 전반에 걸쳐 성교육 시스템을 개선하기로 하고 조만간 로드맵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. 종합대책 틀은 김 부총리를 단장으로 설치된 교육부의 성폭력 근절 태스크포스(TF)를 중심으로 마련하고 여성가족부와 보건복지부를 비롯한 관계부처 의견도 충분히 반영할 계획이다.

 

종합대책에는 성비위를 저지른 교원에 대한 징계와 처벌 강화 등 학교 내 성폭력을 막는 방안도 포함된다. 또 2015년 마련한 ‘국가 수준의 성교육 표준안’도 단순히 보건 차원이 아니라 보편적 인권과 양성평등 등 새로운 관점에서 재구성하는 방안도 적극 검토한다.

 

정부는 오는 23일로 예정된 2018년 제3차 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을 주요 안건으로 올려 구체적인 계획을 논의할 예정이다. 성교육 관련 개선 방안과 함께 각 부처가 추진 중인 성차별과 성희롱 등 성폭력 근절 대책도 점검할 계획이다.

 

문화계를 중심으로 시작한 미투 운동이 사회 전반으로 크게 번지면서 학교 성교육 실태 등 교육 체계를 재검토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온다. 교육부는 초·중·고에서 학년별로 15시간 이상 성교육을 실시하고, 관련 교과 수업에서도 적극적으로 다뤄줄 것을 학교에 요청하지만 제대로 지켜지지 않는다는 지적이 많다. 또 성교육 내용 자체도 부실해 성에 대한 건강한 가치관을 기르는 데는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의견이 많다. 교육부가 2015년 내놓은 ‘성교육 표준안’은 금욕 강요, 성차별 강화, 성소수자 배제 등 인권을 침해하는 내용을 담았다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. 

 

[answer 편집부] www.answerzone.co.kr​ ​ 


목록
샘플신청 자세히보기
목록보기
회사소개 제휴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해오름 앤써샵 블로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