로그인해 주세요
앤써구독신청
 
뉴스레터구독신청
 
휴지통신청
무료신청
앤써 지정배포처
앤써 기사
앤써 최신기사
당신은 어떤 추억을 소환했...
그땐 그랬다. 아침을 먹으며 만난 로봇태권브이와 똘이장군 덕분에 등굣길 발걸음이 즐거...
청춘들의 꿈이 자라는 집 ...
신림역 근처의 대학동에는 하루하루를 바쁘게 살아가는 청년들이 모여서 살고 있다. 공부...
엄마
예전에는 ‘우리나라도 아직 다 못 가봤는데 외국을 왜 가냐’던 엄마였는데, 요즘엔 ...
인기기사
교육뉴스
앤써 기사 > 앤써힐링
여행 작성일 : 16.12.27(화)
written by Editor 윤혜은 hit:926
A.M 2:00

 

여행

 

 

 

나에게 여행은 ‘스스로 여행을 즐기기 어려운 사람’임을 확인하는 시간에 불과하다.

특히 감정이 쉽게 과잉되는 자의 여행이란 일순 환각제를 맞은 듯 경이롭다가도 금세

나락으로 떨어지기를 반복하기 마련이다. 혹 어디선가 나처럼 여행을 외면하고 있을 이들을 위해 조언의 말들을 준비했다.
Editor 윤혜은

 



 

 

 


목록
샘플신청 자세히보기
목록보기
회사소개 제휴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해오름 앤써샵 블로그